UPDATED. 2020-08-04 10:20 (화)
경기도, 안전한 먹거리 위한 ‘친환경농업 육성 사업’에 올해 344억 투입
경기도, 안전한 먹거리 위한 ‘친환경농업 육성 사업’에 올해 344억 투입
  • 이시은 기자
  • 승인 2020.03.12 0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경기도청
사진 = 경기도청

[데일리그리드=이시은 기자] 경기도가 안전한 먹거리를 위해 올해 총 344억을 투입해 ‘친환경농업 육성 사업’을 적극 추진한다.

이는 매년 친환경 농식품 시장 규모가 증가하고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도민들의 관심이 높아지는데 따른 조치다.

사업은 크게 ▲친환경농업 기반 조성 ▲친환경 농산물 생산 확대 ▲친환경 농산물 소비 지원 ▲환경 보전 장려 네 가지 단계로 추진된다.

 

친환경농업 기반 조성에는 ▲친환경 농업단지 조성을 위한 시설장비 지원 ▲친환경 농산물 인증수수료 및 검사비용 지원 등에 총 29억6천8백만 원을 투입한다.

친환경 농산물 생산 확대에는 ▲친환경농업 초기 소득 감소분 및 생산비 차액 보전 ▲친환경 농산물 재배 장려금 지급 ▲유기농업자재 지원 ▲노후화된 퇴비 생산시설 개·보수 지원 등에 총 47억6천6백만 원을 투입한다.

친환경 농산물 소비 지원에는 ▲판촉행사, 홍보 등 친환경 농산물에 대한 소비 촉진 유도 ▲임산부 친환경 농산물 지원 등에 총 23억6천5백만 원을 투입한다.

환경 보전 장려에는 ▲생태보전농업 실천마을 조성 ▲토양 비옥도 증진과 토양환경 보전을 위한 유기질비료 지원 ▲환경친화형 농자재 지원 등의 사업이 포함되며 총 243억2천7백만 원이 투입된다. 

도 관계자는 “수도권 먹거리를 책임지고 있는 경기도의 위상에 걸맞게 ‘친환경농업 육성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