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31 22:20 (일)
롯데지주, 전 임직원 대상 주 1회 재택근무제 도입
롯데지주, 전 임직원 대상 주 1회 재택근무제 도입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5.22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사진 포털 인용)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사진=롯데지주)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롯데지주가 오는 25일부터 주 1일 의무 재택근무제도를 도입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지난 19일 열린 임원회의에서 재택근무 경험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며 근무환경 변화에 따라 일하는 방식을 바꿀 것을 주문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이번 재택근무제도 도입에 따라 신 회장을 포함한 롯데지주 임직원 150여명은 다음 주부터 주 5일 근무일 가운데 자신이 원하는 요일에 재택근무를 할 수 있게 된다.

 

앞서 신 회장은 지난 3월 일본으로 출국한 후 코로나19 여파로 귀국이 늦어지면서 재택근무와 화상회의로 업무를 수행했으며 지난 2일 귀국해 2주간 자가 격리를 하면서도 화상회의 등으로 경영 현안을 챙겼다.

이 과정에서 신 회장은 재택근무에 대해 긍정적인 인상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지주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우리 사회에 폭넓게 확산된 재택근무 등 근무 환경 변화를 일시적인 것이 아닌 장기적인 트렌드로 인식하고 이 안에서 근무 방식 변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