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3 22:20 (월)
부평구 확진환자 방문 서구 소재 국제성모병원접촉자 13명 검체채취 완료
부평구 확진환자 방문 서구 소재 국제성모병원접촉자 13명 검체채취 완료
  • 민영원
  • 승인 2020.06.03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원 직원 11명 전원 ‘음성’…내원객 2명 결과 대기중

 

 인천 서구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이재현 서구청장)는 부평구 확진환자의 방문지인 서구 소재 국제성모병원 접촉자 13명에 대해 2일 검체채취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서구 대책본부에 따르면, 1일 밤 확진 판정을 받은 A씨(부평구 거주, 여성)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 A씨가 최근 서구 소재 국제성모병원을 방문한 사실이 확인됐다.

 

 A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4시 14분경 이 병원 응급실에 내원했으며 1시간 54분 동안 치료를 받은 후 저녁 6시 8분경 퇴원했다.

 인천시·서구 역학조사관 2명은 A씨의 방문지가 건강 취약계층이 많은 병원임을 고려해 CCTV에 대한 면밀한 분석 등 더욱 엄격한 역학조사를 진행했다.

 역학조사반은 CCTV 확인 결과 직원과 환자 등 접촉자들이 모두 KF94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는 등 엄격하게 방역수칙을 지켰으며, 병원의 특성을 고려해 접촉자의 범위를 최대한 확대해 검사한 만큼 응급실에 대한 폐쇄조치는 취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역학조사 결과 접촉자는 병원 직원 11명(서구 9명, 타지역 2명)과 내원객 2명(서구) 등 총 13명이다.

 이 중 의사를 포함한 병원 직원 11명은 검사 결과 전원 ‘음성’으로 나타났다. 내원객 2명은 검체채취를 마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