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5 22:20 (토)
호반건설그룹 문화재단, '2020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 시상식
호반건설그룹 문화재단, '2020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 시상식
  • 강성덕 기자
  • 승인 2020.07.02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부터 온라인 접수, 지난 해 대비 73% 증가한 615명이나 응모
대상 오흥배, 우수상 권선영, 선정 작가 5명 등 수상, 총 상금 4,500만원
대상작품 이미지[오흥배 'to see, to be seen' 사진 호반건설 제공]
대상작품 이미지[오흥배 'to see, to be seen' 사진 호반건설 제공]

[데일리그리드] 호반건설 그룹의 남도문화재단은 2일, 서울 종로구 인사동 갤러리 인사아트에서 '2020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윤주봉 남도문화재단 이사장, 김미진 심사위원장(홍익대 미술대학원 교수), 수상 작가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철저하게 이행한 가운데 간소화했다.

‘2020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은 지난 2월부터 1개월간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접수를 받았다.

 

올해 공모전에는 지난 해 대비 약 73% 증가한 615명이나 응모해 경쟁이 치열했다.

심사를 맡은 김미진 심사위원장(홍익대 미술대학원 교수)은 “올해는 출품작의 주제에 걸맞은 재료와 기법으로 완성도를 높였는지를 중요하게 봤는데, 기량이 뛰어난 작가들의 작품이 많이 접수돼 심사 과정에서 우열을 가리기가 무척 어려웠다.”며 “수상한 작가들이 자신만의 장르와 표현방법으로 왕성한 작품 활동을 이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공모전의 대상은 오흥배 작가가 수상했는데,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2천만 원과 개인전이 지원된다. 우수상에는 권선영 작가, 선정 작가상에는 김 윤, 김춘재, 엄재형, 이상섭, 조혜진 작가가 각각 선정됐다. 우수상 상금 1천만 원, 선정 작가상 각 3백만 원 등 총 4천 5백만 원의 상금을 전달했다.  

앞줄 왼쪽부터 권선영 작가(우수상), 김미진 심사위원장, 윤주봉 남도문화재단 이사장, 오흥배 작가(대상)
앞줄 왼쪽부터 권선영 작가(우수상), 김미진 심사위원장, 윤주봉 남도문화재단 이사장, 오흥배 작가(대상)

대상 수상자인 오흥배 작가는 “이번 공모전에서 생각지도 못한 큰 상을 받게 되어 기쁘고 감사하다.”며 “아직 배울 것이 많은데 더욱 겸손한 자세로 공부하며 노력하는 작가가 되겠다.”고 말했다.

이번 수상자들의 출품작과 작품은 이달 1일부터 6일까지 서울 종로구 인사동 갤러리 인사아트에서 ‘오늘이 내일에게_위로하는 풍경’이라는 주제로 전시된다. 전시장 방문이 어려운 관람객을 위해 오는 6일(월)부터 남도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전시도 진행된다.

남도문화재단 관계자는 “매년 응모하는 작가들이 늘고 있고, 올해도 청년작가들의 많은 관심과 창작 의지를 느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공모전 준비와 진행에 만전을 기하고,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남도문화재단은 문화예술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2013년에 설립된 재단이다.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을 비롯해 문화예술 지원사업, 예술인재 육성, 전시 활동 등 양질의 문화예술 확장에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