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9 22:20 (일)
bhc치킨, 복날 매출 전년比 35% ↑
bhc치킨, 복날 매출 전년比 35% ↑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7.28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보다 초복 25%, 중복 50% 증가
사진=bhc치킨
사진=bhc치킨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복날 음식으로 치킨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bhc치킨이 올해 7월 복날 치킨 매출액이 전년 대비 35% 늘어났다고 28일 밝혔다.

7월에 있었던 초복과 중복 당일 매출액을 나누어 보면 초복은 지난해보다 25% 늘어났으며 중복은 전년 대비 50% 증가한 것으로 각각 나타났다.

bhc치킨에 따르면 지난해 초복이 7월 중 최고 매출을 기록했으며 올해도 초복이었던 지난 16일이 현재까지 7월 중 최고 매출을 달성한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 복날에 가장 많이 팔린 메뉴는 뿌링클이었으며 닭 날개와 다리 부위로만 구성된 부분육 메뉴인 '콤보 시리즈'가 두 번째로 많이 팔렸다.

bhc치킨은 수년 전부터 복날 음식에 대한 소비자 트렌드 변화로 기존 삼계탕 외 대중적인 닭 요리인 치킨을 선호하는 경향이 높아져 이제는 젊은 층을 중심으로 치킨이 복날 음식이라는 공식이 자리 잡아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bhc치킨은 "그동안 치킨 수요가 많았던 날은 대형 스포츠 경기가 열리는 날이거나 크리스마스 등 연말이 주를 이뤘으나 이제는 복날 특수라고 불릴 정도로 삼복에도 치킨을 많이 찾고 있다"며 "깨끗하고 맛있는 bhc치킨과 함께 올해 무더위를 잘 이겨내시기 바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메뉴 개발에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