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4 16:20 (토)
삼성전자, 갤럭시로 촬영한 8K 영화 ‘언택트’ 공개
삼성전자, 갤럭시로 촬영한 8K 영화 ‘언택트’ 공개
  • 윤정환 기자
  • 승인 2020.10.16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운 감독에 김고은·김주헌 주연
1
사진=서울 연남동 삼성전자 8K 시네마

[데일리그리드=윤정환 기자] 삼성전자가 갤럭시 스마트폰으로 촬영하고 QLED TV로 감상하는 8K 영화 '언택트'를 16일 공개한다고 밝혔다.

8K 영화 언택트는 거장 김지운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고 김고은 배우와 김주헌 배우가 주연으로 참여한 단편영화다.

주 내용은 도예 공방을 운영하며 브이로그를 즐기는 수진(김고은 분)과 해외 유학을 떠난 후 3년만에 귀국한 성현(김주헌 분)의 연애 이야기를 감성적으로 다룬다. 

 

영화는 비대면이 일상화된 뉴 노멀 시대를 배경으로 서로 떨어져 있어도 사랑의 감정까지는 격리할 수 없다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더 많은 소비자들이 ‘8K로 찍고 8K로 보는’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온·오프라인 채널로 이 영화를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세상에서 가장 작은 극장을 콘셉트로 서울 연남동과 성수동에 '8K 시네마'를 마련하고 ‘QLED 8K’의 압도적인 고화질로 영화 언택트를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연남동에 마련된 8K 시네마에서는 ‘갤럭시 필름 페스타존’을 두어 갤럭시 노트 20으로 소비자들이 직접 제작한 8K 영화 수상작들도 상영한다. 

영화 언택트는 이날부터 삼성전자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도 감상할 수 있다. 단 온라인에서는 FHD 버전으로 우선 공개하고 추후 8K 영상을 업로드할 방침이다.

김지운 감독은 "8K 초고화질로 두 남녀의 감성적인 러브 스토리를 보다 심도 있게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태식 삼성전자 한국총괄 마케팅 담당 상무는 "8K로 찍고 8K로 보는 영화 언택트를 통해 소비자들이 삼성전자가 주도하는 8K 기술력과 생태계를 일상에서 더욱 즐겁게 경험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