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1 22:20 (월)
그린피크테크놀로지 케이스 링크스 회장, "한국 IoT 사업 적극 참여할 것"
그린피크테크놀로지 케이스 링크스 회장, "한국 IoT 사업 적극 참여할 것"
  • 임영규 기자
  • 승인 2016.04.27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주요 통신사, 디바이스 및 부품 제조사 등과 협업 방안 모색
▲ 그린피크테크놀로지 케이스 링크스(Cees Links) 회장은 오늘 한국을 방문해 기자회견을 열고 IEEE 802.15.4 무선 표준에 기반을 둔 저전력 통신기술인 지그비(Zigbee) 기술로 구현되는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 청사진을 설명했다.

"10년 후 조명 가전, 스위치, 난방기, 문잠금 장치 등 세계 스마트홈에 사용되는 기기에 600억개의 칩이 들어 갈 전망이다. 스마트홈은 엄청난 규모의 시장으로 성장할 것이며 지금은 초기단계다."

최근 방한한 케이스 링크스 그린피스테크놀로지 최고경영자(CEO)는 이렇게 밝히고 "삼성 등 많은 고객사가 TV 셋톱박스에 지그비 칩을 탑재하는 등 미래 스마트홈 사업을 강화하고 있다"며 "한국 통신사도 스마트폰을 이용한 스마트홈 시장에 관심이 높다"라고 말했다.

저전압 RF 반도체 전문기업인 그린피크 테크놀로지가 『스마트 홈(Smart Home)』과 『시니어 라이프스타일(Senior LifeStyle)』 등의 서비스를 한국시장에 선보이며, 국내시장 본격 공략에 나섰다.

 

네덜란드 위트레흐트(Urecht)에 본사를 둔 글로벌 팹리스 반도체 회사인 그린피크 테크놀로지의 창업자이자 현 CEO이며 AT&T 근무 당시 와이파이(Wi-Fi) 개발과 상용화를 담당했던 케이스 링크스(Cees Links) 회장은 한국을 방문한 자리서 IEEE 802.15.4 무선 표준에 기반을 둔 저전력 통신기술인 지그비(Zigbee) 기술로 구현되는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 청사진을 제시하였다. 그린피크 테크놀로지는 또한 한국 사업을 본격적으로 활성화시키기 위한 다양한 전략과 계획을 공개해 주목받았다.

링크스 회장은 "우리는 고령자들과 가족 구성원들의 활동을 모니터링해주는 애플리케이션들로 구성된 새로운 『스마트 홈』 서비스 모델을 공개했으며, 온도 조절, 집 모니터링, 조명 시스템, 가전제품 컨트롤, 접근 제어 등의 자동화된 다양한 홈 애플리케이션도 갖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린피크 테크놀로지는 스마트 홈 내의 센서와 컨트롤러 간 초저전력 무선 네트워크 구축을 가능하게 해주는 초저전력 RF 칩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 1억 개 이상의 그린피크 IEEE 802.15.4 지그비 칩이 스마트 홈 기기에 사용되고 있다.

링크스 회장은 "무선 네트워크와 가장 많이 연결되는 기기로는 접근 제어를 위한 문/창문 센서, 에너지 효율 향상, 보안, 집 모니터링을 위한 모션센서, 연기, 가스, 이산화탄소 감지를 위한 센서, 조명, 세탁기 및 식기세척기의 누수 감지, 에너지 효율성을 위한 스마트 플러그와 온도조절기 등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러한 기기들은 초저전력 네트워크를 통해 게이트웨이에 연결되고, 게이트웨이는 클라우드 상에 있는 애플리케이션으로 정보를 전송한다. 스마트폰만 있으면 이러한 기기들을 제어하고 경보를 수신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회사의『시니어 라이프스타일 시스템(Senior Lifestyle System)』은 집안 곳곳에 설치된 무선 지그비 센서 노드들로 구성된 네트워크를 활용한다.

링크스 회장은 "이 네트워크는 인터넷 게이트웨이를 통해 클라우드에 기반한 자체 학습 알고리즘에 연결되어 집안에 있는 사람들의 일상 행동과 습관을 학습하는 진보된 행동 방식 인지능력을 가지고 자녀들과 고령의 부모님들이 사적으로 안전하게 생활방식 정보를 공유할 수 있게 해준다"며 "이를 통해 고령자들이 안심하고 더 오랫동안 자택에서 독립적인 생활을 할 수 있으며, 자녀들은 부모님들의 안전과 건강에 대해 안심할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 최근 방한한 케이스 링크스 그린피스테크놀로지 최고경영자(CEO)는 이렇게 밝히고 "삼성 등 많은 고객사가 TV 셋톱박스에 지그비 칩을 탑재하는 등 미래 스마트홈 사업을 강화하고 있다"며 "한국 통신사도 스마트폰을 이용한 스마트홈 시장에 관심이 높다"라고 말했다.
또한 오랜 기간 동안 데이터를 수집함으로써 고령자의 걸음 속도가 늦어지거나 수면 패턴이 악화되는 등의 평상시에는 쉽게 파악하기 힘든 행동 방식의 점진적인 변화를 경보를 통해 가족들이나 간병인에게 미리 알려줄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국시장 진출을 위해 그린피크 테크놀로지는 통신사, 브로드밴드 사업자, 소비자 가전 기업과 협력을 통해 스마트 홈 사업을 진행하는 한편, LED 기업과 협력하여 스마트 조명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또한 셋톱박스, 리모트컨트롤, 게이트웨이, 소비자가전 제조기업과 인프라 사업을 추진할 계획도 가지고 있다.

모바일 컴퓨팅, 무선 데이터 비즈니스의 리더이자 선구자로 널리 알려진 케이스 링크스 그린피크 테크놀로지 회장은 이번 한국 방문을 통해 국내 주요 이동통신사 관계자들과 만나 이 같은 그린피크의 비전을 공유하고, 혁신적인 스마트 홈 서비스 구축을 위한 협력을 전개할 계획이다.

링크스 회장은 “스마트 홈과 사물인터넷이 오늘날 많은 이들의 관심사가 되고 있다. 그린피크는 스마트 홈과 사물인터넷 어플리케이션에 최적화된 RF 반도체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그린피크사의 무선 칩은 긴 대역폭, 높은 신뢰성, 저렴한 비용, 와이파이(Wi-Fi) 간섭에 강한 장점 등 업계 최고의 성능을 기반으로 많은 고객들에게 최적의 제품으로 선택 받고 있다. 더불어 무선 기기의 배터리 수명적 측면에서도 제품의 수명보다 긴 장점이 있다“고 말했다.

링크스 회장은 끝으로 “한국에서 다양한 사업자들이 새로운 스마트 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거나 준비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 그린피크는 한국의 통신, 단말, 부품 사업자들과 폭넓은 협력을 통해 세계 최고의 IT인프라를 갖추고 있는 한국에서 스마트 홈 서비스와 IoT 서비스가 활발하게 전개될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