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7 18:55 (화)
24시간 러닝머신 달린 남자, "다발성 경화증 앓고 있는 청소년 위해.."
24시간 러닝머신 달린 남자, "다발성 경화증 앓고 있는 청소년 위해.."
  • 정미경 기자
  • 승인 2014.03.11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4시간 러닝머신 달린 남자 (사진: 미겔 카포 페이스북)
'24시간 러닝머신 달린 남자'
 
24시간 동안 러닝머신 위를 달린 남자가 화제다.
 
주인공은 스페인 출신 마라토너 미겔 카포로 최근 24시간 러닝머신 달리기 세계기록에 도전해 성공을 거두며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미겔 카포는 오후 6시 러닝머신 위에 올라 이튿날 오후 6시까지 총 24시간동안 러닝머신 위를 달려 이 부문 종전 기록인 23시간 55분을 넘어 시계기록을 달성했다. 그가 달린 거리는 총 247.5km이다.
 
24시간 러닝머신 달리기 도전은 다발성 경화증을 앓고 있는 청소년들을 위한 모금 운동의 일환으로 기획,  기금 전액은 환자를 돕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